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치양전투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치양전투(雉壤戰鬪)

    고대사사건

     369년 백제가 치양에서 고구려와 싸워 크게 이긴 전투.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치양전투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369년 백제가 치양에서 고구려와 싸워 크게 이긴 전투.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일명 ‘반걸양(半乞壤)전투’라고도 한다. 중국 한(漢)나라가 설치한 대방군(帶方郡)이 소멸된 뒤, 대방군의 옛 땅을 두고 고구려와 백제는 치열한 각축전을 벌였다.
    369년(근초고왕 24) 9월 백제는 고구려의 고국원왕이 보기(步騎) 2만을 거느리고 치양(반걸양)주 01)에 주둔하면서 군대를 나누어 백제의 민가를 침탈하는 등의 공격을 당하였다. 이에 백제 근초고왕의 태자 근구수(近仇首)는 고구려의 침입을 막기 위하여 군대를 거느리고 치양에 나아갔다.
    이 때 본래 백제인으로 죄를 짓고 고구려로 도망하였던 사기(斯紀)가 다시 돌아와 근구수에게 고구려의 군대는 숫자만 많을 뿐 실제 강한 자들은 적기(赤旗) 뿐이니 이를 치면 이길 수 있다는 비밀을 말하여 주었다.
    근구수는 이 말에 따라 고구려군을 공격하여 크게 이기고 5,000여 명이나 사로잡았다. 또 계속하여 도망치는 고구려군을 북쪽으로 추격하여 수곡성(水谷城)주 02) 서북까지 이르렀다.
    그리고 이 곳에 돌을 쌓아 표지를 삼고 회군하였다. 백제는 이 싸움의 승리로 대방군이 있던 황해도지역까지 진출하게 되었으며, 많은 한인(漢人)계통의 주민들을 흡수하여 백제의 국가발전에 이바지하는 계기가 되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 삼국사기(三國史記)

    • 『한국고대사연구(韓國古代史硏究)』 ( 이병도 ,박영사,1976)

    • 「한성후기(漢城後期)의 백제왕권(百濟王權)과 지배체제(支配體制)의 정비(整備)」 ( 이도학 ,『백제논총(百濟論叢)』2,1990)

    영역닫기영역열기 주석
    주01
    지금의 황해도 白川
    주02
    지금의 황해도 新溪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5년)
    이도학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