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무령왕릉 지석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무령왕릉 지석(武寧王陵誌石)

    서예문화재 | 유물

     충청남도 공주시 금성동에 있는 백제 무령왕릉에서 출토된 지석.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무령왕릉 지석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충청남도 공주시 금성동에 있는 백제 무령왕릉에서 출토된 지석.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국보 제163호. 2매. 이 지석은 왕과 왕비의 장례 때 지신(地神)에게 묘소로 쓸 땅을 매입하는 문서를 작성하여 그것을 돌에 새겨넣은 매지권(買地券)으로, 1971년 무령왕릉이 발견될 때 함께 출토되었다.
    왕의 지석은 앞면에 백제 사마왕이 62세 되던 해(523년)에 죽어 묘에 안장하며 매지문서(買地文書)를 작성한다는 내용을 6행에 걸쳐 음각하였으며, 뒷면에는 주위에 네모나게 구획선을 치고 간지(干支)와 8괘(八卦)를 배합한 방위를 새겼다.
    또 하나의 지석에는 526년 왕비가 죽자 장례를 지내고 529년 왕과 합장한다는 내용을 적고, 뒷 면에는 일만문(一萬文)의 돈으로 토지를 매입하여 무덤을 만든다는 내용을 적었다. 문장은 매우 간결한 한문체이며, 서풍(書風)은 중국 남조풍(南朝風)의 우아한 필치를 보여준다.
    이 2매의 지석은 삼국시대의 능에서 발견된 유일한 매지권으로서, 무령왕릉에서 발견된 다른 유물들과 함께 6세기 초 백제와 중국 남조와의 문화적 교류를 보여주는 것으로서 백제사 연구에 귀중한 자료가 된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 무령왕릉발굴조사보고서  (문화재관리국, 1973)

    • 「백제무령왕묘지」(이병도,『한국고대사회와 그 문화』,서문당,1972)

    • 「百濟武寧王陵と出土遺物」(金元龍,『佛敎藝術』83,日本 每日新聞社,1972)

    • 「百濟武寧王妃墓碑陰の冥卷」(瀧川政治郞,『古代文化』,日本 古代學協會,1972)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6년)
    김정희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