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견성암(見聖庵)

불교유적

 경기도 남양주시 진건읍 천마산(天摩山)에 있는 고려시대 개국공신 조맹의 후손들이 창건한 암자.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견성암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경기도 남양주시 진건읍 천마산(天摩山)에 있는 고려시대 개국공신 조맹의 후손들이 창건한 암자.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대한불교조계종 제25교구 본사인 봉선사(奉先寺)의 말사이다. 고려의 개국공신인 시중 조맹(趙孟)이 은거하여 도를 닦다가 약사여래를 친견하였다고 하여, 고려 중기에 후손들이 선조의 유적을 추모하기 위해서 창건하였다.
1860년(철종 11) 조맹의 후손이며 승려인 혜소(慧昭)가 법당 및 화양루(花兩樓)를 중수하였고, 1882년(고종 19)에 서린(瑞麟)이 중수하였다.
현존하는 당우로는 법당과 화양루·요사채가 있으며, 화양루에는 「견성암중수기(見聖庵重修記)」·「견성암우화루기」·「견성암중수각부탱화신성기」 등이 있다.
이 밖에도 조맹이 홀로 수도할 때 마셨다 하여 독정(獨井)이라고 불리는 우물이 있는데, 아무리 가물어도 샘이 마르지 않는다고 하며 이 우물로 인해 독쟁이절 이라고도 불리고 있다. 절 부근에는 조맹이 기거했던 수양굴(修養窟)이 있고, 조씨 문중에서 이름 있는 사람이 죽으면 가지가 하나씩 말라 죽는다는 기념송이 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6년)
채인환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