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급전사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급전사(給田司)

    조선시대사제도

     조선 전기 토지에 관한 사무를 관장하기 위하여 설치된 호조 소속의 관서.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급전사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분야
    조선시대사
    유형
    제도
    성격
    관청
    시행시기
    조선 전기
    시대
    조선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조선 전기 토지에 관한 사무를 관장하기 위하여 설치된 호조 소속의 관서.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고려시대 급전도감과 같이 토지에 관한 사무를 관장하던 곳이다. 원래 전곡(錢穀)을 관장하던 사평부(司平府)가 1405년(태종 5)에 혁파되고 그 소관업무는 호조에 귀속되었으며, 뒤이어 육조분장제(六曹分掌制)가 상정될 때 호조에 판적사(版籍司)·회계사(會計司)와 함께 삼사가 설치되었다.
    이 때 과전·직전·구분전(口分田)·공신전·늠전(稟典)·둔전 등을 관할하였다. 그러나 사전이 확대됨에 따라 점차 재원이 감소됨으로써 마침내 1466년(세조 12)에는 직전제로 개정되어 그 급여면적도 감축하였다. 이에 따라 정랑 1인, 좌랑 1인을 두어 업무를 담당하게 되었던 것이 성종 때 반포된 『경국대전』에 경비사(經費司)가 신설되어 그 일을 대신하게끔 규정되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5년)
    유원동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