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봉국사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봉국사(奉國寺)

    불교유적

     서울특별시 성북구에 있는 조선전기 승려 무학대사 자초 창건한 사찰.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봉국사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서울 봉국사 만월보전 정측면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서울특별시 성북구에 있는 조선전기 승려 무학대사 자초 창건한 사찰.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1395년(태조 4)에 무학대사(無學大師)가 조선의 무궁한 발전을 기원하기 위하여 창건하였다. 창건 당시 무학은 약사여래(藥師如來)를 봉안하고 약사사(藥師寺)라고 하였다. 1468년(세조 14)에는 사승(寺僧)들이 중건하였고, 1882년(고종 19)에 임오군란으로 불탄 것을 이듬해 청계(淸溪)와 덕운(德雲)이 중창하였다.
    1898년에는 운담(雲潭)·영암(永庵)·취봉(翠峰) 등이 명부전(冥府殿)을 중건하였고, 1913년에는 칠성각을, 1939년에는 염불암(念佛庵)을 창건하였으며, 1977년에는 일주문(一柱門)에서 조금 올라간 곳에 아담한 2층 건물을 지어 아래는 천왕문(天王門), 위는 일음루(一音樓)라는 종루를 세워 오늘에 이르고 있다.
    그러나 이 절을 언제 봉국사로 이름을 바꾸었는지는 알려지지 않고 있다. 현존하는 당우로는 만월보전(滿月寶殿)을 비롯하여 염불당(念佛堂)·용왕각(龍王閣)·명부전·삼성각(三聖閣)·독성각(獨聖閣)·요사채 등이 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6년)
    정병조
    영역닫기영역열기 관련 멀티미디어 (1)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