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사모곡(思母曲)

국악작품

 작자·연대 미상의 고려 속요.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사모곡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시용향악보 / 사모곡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작자·연대 미상의 고려 속요.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작자·연대 미상의 고려 속요.
일명 「엇노리」라고 한다. 『시용향악보 時用鄕樂譜』·『금합자보 琴合字譜』에 사설 및 악보가, 『악장가사』에는 그 가사만 전한다. 이와 같은 악보의 기록으로 미루어 「사모곡」은 조선 초기까지 전승되었음을 짐작할 수 있다. 사설은 어머니의 사랑을 기린 내용으로 전체의 내용은 다음과 같다.
호ᄆᆡ도 ᄂᆞᆯ히어신 마ᄅᆞᄂᆞᆫ
낟ᄀᆞ티 들리도 어ᄲᅳ섀라
아바님도 어ᅀᅵ어신 마ᄅᆞᄂᆞᆫ
위 덩더둥셩
어마님 ᄀᆞ티 괴시리 어ᄡᅦ라
아소 님하 어마님 ᄀᆞ티
괴시리 어ᄡᅦ라.
악보상에 나타난 「사모곡」의 음악적 내용은 『시용향악보』에 의하면 계면조의 선법에 16정간보 8행의 길이로 되어 있고, 『금합자보』에 의하면 거문고의 대현(大絃) 5괘가 궁(宮)인 임종평조(林鐘平調)로 되어 있다.
한편, 국문학계에서는 사모곡을 『고려사』 악지에 전하는 목주가(木州歌)와 같은 곡으로 보는 견해를 피력한 바 있다. 그러나 「사모곡」이 대부분의 고려 속요가 지니고 있는 3음보 율격의 반복 어구와 댓구의 사용, 여음(餘音)의 사용, 단연체(單聯體)의 시상을 연장체(聯章體)의 형식으로 구성하고 있다는 점에서 비록 원형상으로는 「목주가」와 관련이 있음을 고려해 본다 하더라도 악보로 정착된 「사모곡」은 「목주가」와는 달리 완전히 고려 속요로 전환한 작품으로 인정받고 있다.
또 「사모곡」은 1970년대에 들어 기존의 고악보를 근거로 재현하거나 새로운 창작 동기를 가지고 편곡한 곡명을 일컫기도 하는데, 1976년에 김기수(金琪洙)에 의하여 중창 형식으로 재현된 바 있으며, 1977년에는 작곡가 이성천(李成千)이 관현악 반주와 합창곡으로 재현한 바 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5년)
송방송
영역닫기영역열기 관련 멀티미디어 (1)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