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서안평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서안평(西安平)

    고대사지명

     평안북도 의주에서 압록강 맞은편 지역에 있었던 고구려시대의 지명.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서안평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이칭
    북안평(北安平)
    분야
    고대사
    유형
    지명
    성격
    고지명
    소재지
    평안북도 의주 압록강 맞은편
    시대
    고대-삼국-고구려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평안북도 의주에서 압록강 맞은편 지역에 있었던 고구려시대의 지명.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전한대(前漢代)에서 진대(晉代)까지 요동군(遼東郡)에 소속되어 있던 현(縣)으로, 왕망(王莽) 때 일시 북안평(北安平)으로 그 이름이 바뀌기도 하였다. 이곳은 요동지역과 평양방면을 연결하는 교통로상의 요지였다.
    만약, 이곳을 고구려가 장악하면, 낙랑군과 대방군을 고립시킬 수 있다. 그러한 전략적 중요성으로 인하여, 이곳의 지배권을 둘러싸고 고구려와 중국세력간의 분쟁이 거듭되었다.
    2세기 중반 고구려군이 서안평을 공격하여 마침 이곳을 지나던 대방령(帶方令)을 죽이고 낙랑태수의 처자를 사로잡았고, 242년(동천왕 16) 왕이 군을 이끌고 서안평을 직접 공격하기도 하였다.
    이 지역은 마침내 311년(미천왕 12)고구려의 영역으로 병합되었다. 그 결과로 고립된 낙랑군과 대방군을 각각 313년과 314년에 고구려군이 공략하여 병탄하였다. 이 지역은 고구려가 멸망할 때까지 우리 나라의 강역이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6년)
    노태돈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