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시사총보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시사총보(時事叢報)

    언론·방송문헌

     서울에서 황국협회가 격일간제 국한문혼용으로 1899년에 창간한 신문. 격일신문.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시사총보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서울에서 황국협회가 격일간제 국한문혼용으로 1899년에 창간한 신문. 격일신문.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1월 22일 황국협회(皇國協會)가 서울 중서(中署) 정선방(貞善坊) 하한동(下漢洞)에서 창간하였다.
    사주 겸 발행인에 홍중섭(洪中燮), 편집인은 장지연(張志淵)이었다. 격일간제 국한문혼용으로 B4판 4면 4단제(1단 34행, 1행 16자)였으며, 지대는 1매당 엽전 5푼, 한 달에 엽전 6돈[錢]이었다.
    논조는 보수적이고 친정부적이었으며, 지면구성은 당시의 일반신문과 같이 관보·논설·잡보·광고 등의 각 부문으로 나누고 시사(詩詞)와 국조고사(國朝故事) 등도 게재하였다.
    1899년 5월 23일자에 ‘구행개화호접래(狗杏開花虎蝶來)’라는 글귀에 대구(對句)를 현상모집하였는데, 이것은 신문이 문예작품을 현상모집한 첫 기록이 된다.
    이 신문이 황국협회 계열이라는 점에 대해서는 다른 여러 설도 있으나, 『상무총보(商務總報)』를 발행한 황국협회의 간부였던 길영수(吉永洙)와는 또 다른 계열의 사람들이 주도하였다.
    1899년 8월 17일까지 제100호를 발행하였으나 재정난으로 문을 닫은 다음, 고서출판사업의 전문회사인 광문사(廣文社)로 개편되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 『한국신문백년지』(윤임술 편,한국언론연구원,1983)

    • 『한국신문사연구』(이해창,성문각,1971)

    • 『한국신문사』(최준,일조각,1965)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5년)
    박정규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