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언문(言文)

교육문헌

 1909년 지석영이 국어사전 형식으로 편찬한 교과서.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언문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1909년 지석영이 국어사전 형식으로 편찬한 교과서.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국한문혼용체이며 광학서포(廣學書舖)에서 발행하였다. 내용은 서문(2면)·범례(2면)·본문(171면)·색인(36면)으로 되어 있다.
내부인가를 얻어 출판된 이 책은 국어교과서라기보다는 사전형식으로 된 단어집 체재로 되어 있다. 그러나 사전으로서의 체재는 미비하여, 한자의 독음(讀音)을 예시한 자음(字音) 색인의 구실밖에 하지 못하고 있다.
1909년 1월 15일자로 된 지석영의 서문에 의하면, 이 책은 대강 다음과 같은 편찬경위를 가지고 있다. ① 실용 한자음에 대한 학습에 적합하도록 하였다.
② 국어화한 한자음 1만 9,000사어(詞語)를 실었다. 예를 들어 상권에서는 ‘가로街路 가로샹街路上 가동주°졸街童走卒……’과 같이 가나다순으로 배열하고, 하권에서는 ‘가 街거리 價°갑……, 간 看볼 肝간° 簡°편°지……’와 같이 가나다순으로 배열하였다.
③ 상편에서는 한자로 국문을 대조하여 국어화한 까닭을 밝혔다. ④ 하편에서는 한자의 자의(字義)를 국문으로 주석하여, 국어만 알면 한자의 뜻을 자재로 이해할 수 있게 하였다. 한자음을 표시하는 경우, 한자의 고저(高低)를 권점(圈點)으로 표기, 음의 높고 낮음을 다음과 같은 방법으로 밝혔다.
원래 낮은 음이 단어에서 높은 음으로 발음될 때 : 대°인(大人), 쇼°인(小人)
국어에서 낱말이 길게 발음될 때 : 들°야(野), 멀°원(遠)
이 책은 국어사전 형식으로 된 우리나라 최초의 교과서로서 그 의의를 가지고 있다. 현재 전 이화여자대학교 강윤호 등이 소장하고 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5년)
강윤호
영역닫기영역열기 관련 멀티미디어 (1)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