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여원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여원(女苑)

    언론·방송문헌

     1955년 학원사에서 교양·오락·생활정보·독자수기 등 다양한 내용으로 구성한 잡지. 월간여성잡지.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여원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1955년 학원사에서 교양·오락·생활정보·독자수기 등 다양한 내용으로 구성한 잡지. 월간여성잡지.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발행처는 학원사(學園社)였으며, 발행인은 김익달(金益達)이었다. 창간 무렵에는 A5판 250면 내외였는데, 1956년 6월 당시 학원사 부사장이던 김명엽(金命燁)이 독립하여 여원사를 창립, 계속 발간하였다.
    1967년 판형을 B5판으로 변형하여 교양·오락·생활정보·독자수기 등 다양한 내용으로 꾸며 1950년대 후반에서 1960년대 전반에 걸쳐 신태양사에서 발행하던 『여상(女像)』과 함께 우리나라 여성교양지로 크게 각광을 받았으며, 직업여성·여대생들에게 인기가 많았다.
    정기적인 요리·꽃꽂이 강습을 개최하는 등 부대사업도 활발히 하였고, 내용도 본격적인 상업지로서의 체재를 갖춘 여성잡지였으나 그 뒤 창간된 『주부생활』·『여성동아』·『여성중앙』 등과의 치열한 판매경쟁 끝에 경영난으로 1970년 4월호로 통권 175호를 내고 폐간되었다.
    광복 후 우리나라에 처음으로 등장한 여성종합지라는 점에서 잡지계와 여성들의 교양을 높이는 데 큰 영향을 미쳤다고 할 수 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 『한국잡지사』(김근수,청록출판사,1980)

    • 『한국잡지총람』(한국잡지협회,1972)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5년)
    박재서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