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이옥(李沃)

조선시대사인물

 조선전기 중추원사, 판한성부사, 개성유후사유후 등을 역임한 문신.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이옥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조선전기 중추원사, 판한성부사, 개성유후사유후 등을 역임한 문신.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개설
본관은 양성(陽城). 아버지는 도첨의시중(都僉議侍中) 이춘부(李春富)이다.
영역닫기영역열기생애 및 활동사항
공민왕 때 문과에 급제하였다. 용맹이 있고 군사에 능하여 강릉도절제사로 있을 때 침입한 왜구를 격퇴하여 큰 공을 세웠다.
1371년(공민왕 20) 아버지 이춘부가 신돈(辛旽)의 일당으로 처형되자 노비가 되어 강릉으로 추방되었다. 우왕 때 복권되어 1387년(우왕 13)에는 좌상시(左常侍)에 올랐다. 뒤에 조민수(曺敏修)의 일파로 창왕을 세우는 데 가담하였다 하여 이성계(李成桂)일파의 공격을 받아 파출되었다.
조선 건국 이후 은퇴생활을 하다가 1398년(태조 7) 중추원사(中樞院使), 1400년(정종 2) 조전절제사(助戰節制使), 1405년(태종 5) 판한성부사, 이듬해 검교참찬의정부사(檢校參贊議政府事)를 지냈고, 1409년 개성유후사유후(開城留後司留後)로 있을 때 죽었다. 시호는 정절(靖節)이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7년)
이영춘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