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정북사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정북사(靖北祠)

    건축유적

     북한 함경북도 경성군 경성읍에 있는 조선전기 문신 김종서·윤관 등을 제향하기 위해 건립한 사당.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정북사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북한 함경북도 경성군 경성읍에 있는 조선전기 문신 김종서·윤관 등을 제향하기 위해 건립한 사당.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동북 국방을 강화하는 데 공을 세운 고려시대의 윤관(尹瓘)과 조선시대의 김종서(金宗瑞)를 비롯한 4명의 장군들을 제향하기 위하여 세운 사당이다.
    1437년(세종 19)에 처음으로 세워 노당(盧堂)으로 불렀으나, 1845년(헌종 11)에 건물을 고쳐 세워 정북사라고 불렀으며, 1904년에 다시 세웠다.
    총 9동의 건물로 이루어져 있는데, 앞에 정북루(靖北樓)의 2층 다락채가 있고, 그 안쪽에 양현당(養賢堂)을 중심으로 그뒤에는 정묘(正廟), 그 앞에는 동무(東廡)·서무(西廡) 등이 있다. 정묘는 정면 3칸(7.5m), 측면 3칸(5.7m)이며 2익공 합각지붕에 단청을 입혔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7년)
    김종수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