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정탁(鄭擢)

조선시대사인물

 조선전기 개성유후사유후, 고부청시사, 우의정 등을 역임한 문신.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정탁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춘곡정탁 묘역
이칭
여괴(汝魁), 축은(築隱), 춘곡(春谷), 익경(翼景), 청성군, 청성부원군
분야
조선시대사
유형
인물
성격
문신
성별
출생일
1363년(공민왕 12)
사망일
1423년(세종 5)
본관
청주(淸州)
경력
우의정
시대
조선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조선전기 개성유후사유후, 고부청시사, 우의정 등을 역임한 문신.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개설
본관은 청주(淸州). 자는 여괴(汝魁)·축은(築隱), 호는 춘곡(春谷). 아버지는 정당문학(政堂文學) 정공권(鄭公權)이다.
영역닫기영역열기생애 및 활동사항
1382년(우왕 8) 문과에 병과로 급제하였고, 이후 춘추관수찬관·사헌규정(司憲糾正)·좌정언·호조좌랑·병조좌랑·광흥창사(廣興倉使) 등을 역임하였다. 1392년(태조 1) 사헌부지평과 성균관사예를 거쳐 대장군이 되었고, 이성계의 추대를 제일 먼저 발의한 공로로 개국공신 1등에 책록되었다.
1393년 문하부직문하(門下府直門下), 이듬해 대사성이 되었다. 1396년 중추원우승지로 있을 때 전년부터 조선과 명나라의 현안문제로 대두된 표전문제(表箋問題)의 찬표인(撰表人)으로 명나라에 압송되었고, 귀환하여 좌승지에 서용되었으며, 다음해 중추원부사에 승진하면서 청성군(淸城君)에 봉하여졌다.
1398년(정종 즉위년) 10월 방간(芳幹)의 난 평정에 대한 공로로 정사공신(定社功臣) 2등에 책록, 곧 첨서중추원사(簽書中樞院事)가 되었다. 이어 예문관·춘추관의 대학사, 정당문학을 거쳐 지의정부사(知議政府事)·삼사우사(三司右使)를 지냈다.
1403년(태종 3) 판한성부사가 되었으며, 1405년 살인죄로 직첩을 몰수당하고 영해로 유배되었으나 공신이므로 곧 사면되었다.
개성유후사유후(開城留後司留後)를 거쳐, 1408년 태조가 죽자 고부청시사(告訃請諡使)가 되어 명나라에 다녀왔다. 1415년 청성부원군(淸城府院君)에 진봉되었고, 1421년 진하사(進賀使)로 명나라에 다녀온 뒤 이듬해 우의정에 올랐다. 태종의 묘정에 배향되었으며, 시호는 익경(翼景)이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8년)
한충희
영역닫기영역열기 관련 멀티미디어 (1)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