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조선어문경위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조선어문경위(朝鮮語文經緯)

    언어·문자문헌

     광문사에서 권덕규가 국어의 문법 및 특징을 기술하여 1923년에 간행한 문법서.   국어문법서.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조선어문경위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조선어문경위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광문사에서 권덕규가 국어의 문법 및 특징을 기술하여 1923년에 간행한 문법서.국어문법서.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1923년 광문사(廣文社)에서 간행하였다. 이 책은 목차를 합하여 모두 206면의 A5판이며 양지(洋紙)의 신활자(新活字)이지만 그 장정(裝幀)으로 보아서는 사침한장(四針漢裝)의 종조판식(縱組版式)이다.
    제1과 ‘말과 글’로부터 제60과 ‘글의 가로쓰는 편리’에 이르는 내용으로 보아 교과서로 쓰였던 것이다. 저자는 휘문(徽文)·중앙(中央)·중동(中東) 등의 학교에서 국어 및 국사를 가르쳤다.
    이밖에 『조선유기(朝鮮留記)』·『을지문덕(乙支文德)』이라는 소책자형의 저작이 있으나 역시 대표적인 것으로는 『조선어문경위』를 들 수 있다. 이 책은 단순한 국어교과서라고 말할 수 없는 것으로, 저자의 국어문법 및 국어학사의 독특한 견해와 주장을 교과서의 형식을 빌려 저작한 것이라는 평이 공정한 것이라 하겠다.
    그 가운데서도 제56과 ‘구두(句讀)와 이두(吏讀)’는 고대국어의 관심을 보인 과목으로, 그 길이는 짧아도 구결(口訣)과 이두의 같은 점과 다른 점에 관한 최초의 언급이라는 점에 있어 매우 높은 가치와 의의가 있는 연구라 하겠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 『신강국어학사(新講國語學史)』(서병국,형설출판사,1973)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5년)
    최범훈
    영역닫기영역열기 관련 멀티미디어 (1)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