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조수(趙須)

조선시대사인물

 조선전기 성균관사예를 역임한 문신.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조수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이칭
향보(享父), 송월(松月), 송월정(松月堂), 만취(晩翠), 만취정(晩翠亭)
분야
조선시대사
유형
인물
성격
문신
성별
출생일
미상
사망일
미상
본관
평양(平壤)
경력
사예
시대
조선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조선전기 성균관사예를 역임한 문신.
영역닫기영역열기개설
본관은 평양(平壤). 자는 형보(亨父), 호는 송월(松月, 松月堂) 또는 만취(晩翠, 晩翠亭). 조연(趙璉)의 증손으로, 할아버지는 조윤선(趙允璿)이고, 아버지는 의정부찬성사 조호(趙瑚)이다.
영역닫기영역열기생애 및 활동사항
생원시를 거쳐 1401년(태종 1) 증광문과에 동진사(同進士)로 급제하였다. 1406년 병조정랑, 1409년 내섬시소윤(內贍寺少尹) 재직 중에 이웃과 불화한 사건으로 파면되고, 다시 태종의 민무구(閔無咎) 제거와 관련되어 서형(庶兄) 조희민(趙希敏)과 아버지 조호가 사사(賜死)될 때 연루되어 이후 30여년간 금고생활을 하였다.
세종대 후기에 그 재주를 아낀 세종에 의하여 성균관사예로 서용되고, 이후 집현전학사를 지도하였다. 학문에 정진하여 명성이 있었고, 특히 한유(韓愈)의 글에 정통하였다.
그는 “총명한 것이 많이 읽는 것만 못하다. 나는 모든 글에 있어서 반드시 백 번씩 읽었다. 이리하여 비록 늙었으나 잊혀지지 않는다.”라고 하면서 후학에게 독서의 중요성을 일깨우는 등 당시의 학문진흥에 공헌하였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8년)
한충희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