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진천 연곡리 석비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진천 연곡리 석비(鎭川蓮谷里石碑)

    서예문화재 | 유적

     충청북도 진천군 진천읍에 있는 고려시대 에 건립된 비.   석비. 보물.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진천 연곡리 석비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충청북도 진천군 진천읍에 있는 고려시대 에 건립된 비.석비. 보물.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보물 제404호. 전체 높이 3.6m, 비신 높이 2.13m. 귀두(龜頭)가 마두(馬頭)의 형상에 가까우며, 이수(螭首)에는 아홉 마리의 용을 새겨놓았다.
    비신은 잘 보존되어 있으나 전혀 명문이 새겨져 있지 않고 이수에도 세로 27㎝, 가로 25㎝ 정도의 전액(篆額)을 쓸 자리가 마련되어 있으나 글씨가 없다.
    이수는 서로 뒤엉켜 있는 아홉 마리의 용[반결구룡(蟠結九龍)]이 사실적으로 표현되어 조형상으로 우수한 조각기법을 보인다.제천 월광사지 원랑선사탑비(堤川 月光寺址 圓朗禪師塔碑, 보물 제360호)의 이수와 기법상 유사하다.
    비의 형식으로 보아 고려 초기의 것으로 보이는데, 이 비에 글씨가 쓰이지 않은 이유를 알아낼 자료는 없다. 비의 원시 형식인 백비(白碑)의 양식을 따랐거나 명문을 새겼다가 모두 지워버렸을 것으로 추측된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6년)
    선주선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