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적고적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적고적(赤袴賊)

    고대사개념용어

     남북국시대 통일신라의 제51대 진성여왕 때 봉기한 농민반란군.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적고적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분야
    고대사
    유형
    개념용어
    시대
    고대-남북국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남북국시대 통일신라의 제51대 진성여왕 때 봉기한 농민반란군.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9세기 후반 신라의 상황은 당시 진성여왕의 실정으로 국가 질서가 극도로 문란하였다. 특히, 889년(진성여왕 3)에는 많은 지역에서 주민들의 세금이 수납되지 않아 국고가 고갈되었다.
    이에 중앙정부에서는 관리를 파견하여 세금을 독촉하였다. 그러나 이는 오히려 농민반란의 기폭제 구실을 하였다. 그리하여 889년 원종(元宗)·애노(哀奴)의 난 등 농민반란이 일어나고 독자인 할거 세력이 나타나 전국인 내란에 휩싸이게 되었다.
    이들 반란군 가운데 붉은 바지를 입은 무리가 있었는데, 이들을 당시 ()이라 불렀다. 896년(진성여왕 10) 은 동쪽으로 진격하여 신라의 수도인 경주 서남방면까지 진격할 정도로 기세를 보였다. 그러나 그뒤는 기록이 없어 알 수 없는데, 아마 진압되었든지 아니면 다른 농민반란군에 흡수되었을 것이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7년)
    이도학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