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김범문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김범문(金梵文)

    고대사인물

     남북국시대 통일신라의 고달산에서 반란을 일으킨 주모자.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김범문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남북국시대 통일신라의 고달산에서 반란을 일으킨 주모자.
    영역닫기영역열기개설
    본관은 강릉(江陵). 태종무열왕의 8대손으로 할아버지는 주원(周元), 아버지는 헌창(憲昌)이다. 김주원은 김경신(金敬信)주 01)과의 왕위계승 경쟁에서 밀려나 강릉으로 축출되었다.
    이에 불만을 품고 있던 중 김헌창은 자기가 도독(都督)으로 있던 웅천주(熊川州)에서 822년(헌덕왕 14) 마침 초적(草賊)이 봉기하는 사회적 혼란을 틈타 대규모의 조직적 반란을 일으켰다가 패하여 자살하였다.
    한편, 김범문은 825년 고달산(高達山)에서 초적의 괴수 수신(壽神) 등 100여인과 더불어 또다시 반란을 일으켜 수도를 평양(平壤)에 정하려고 북한산주(北漢山州)를 공격하였으나, 북한산주도독 총명(聰明)이 이끄는 토벌군에 의해 진압되고 그도 잡혀 죽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영역닫기영역열기 주석
    주01
    원성왕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6년)
    김영하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