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차수과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차수과(叉手果)

    식생활물품

     밀가루에 물과 참기름을 넣고 반죽하여 가늘게 늘여 타래를 지은 뒤 기름에 튀겨낸 과자.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차수과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밀가루에 물과 참기름을 넣고 반죽하여 가늘게 늘여 타래를 지은 뒤 기름에 튀겨낸 과자.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유밀과의 일종으로 궁중연회 때 자주 올랐던 음식이다. 『진찬의궤(進饌儀軌)』·『진연의궤(進宴儀軌)』 등에는 밀가루 4말, 참기름 1말, 꿀 1말, 지치 1근, 홍취유 2되, 설면자(雪綿子)주 01) 3돈 등 차수과를 만드는 데 필요한 재료와 분량이 기록되어 있으나 만드는 법은 기록되어 있지 않고, 요즈음에 출간되는 책에는 나오지 않아 어떤 모양인지 확실하지 않다.
    다만 1971년 『여성동아(女性東亞)』 12월호 별책부록에 기록된 제조법은 밀가루를 반죽하여 얇게 밀어서 국수모양으로 가늘게 썰어 약 6㎝ 길이로 손가락 넷에 실을 감듯 감아 빼서 가운데를 약간 매는 것처럼 묶어 기름에 튀겨낸다고 되어 있다. 윤서석(尹瑞石)의 『한국요리(韓國料理)』에서는 이렇게 만든 음식을 매잣과로 부르며, 재료와 조리법은 타래과와 같고 모양만 다르다고 기록하고 있어, 후대에 명칭이 바뀐 것으로 추측된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영역닫기영역열기 주석
    주01
    풀솜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7년)
    이효지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