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함세덕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함세덕(咸世德)

    연극인물

     해방 이후 「태백산맥」·「고목」·「대통령」 등을 저술한 작가.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함세덕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해방 이후 「태백산맥」·「고목」·「대통령」 등을 저술한 작가.
    영역닫기영역열기생애 및 활동사항
    1915년 3월 인천에서 출생했다. 출생과 동시에 아버지 함근욱의 근무지에 따라 유년기를 보내고 목포공립보통학교에 입학했지만, 1929년 인천공립보통학교로 전학, 졸업했다. 1934년 인천상업학교를 졸업했다. 졸업 후 일본인이 경영하는 일한서방(日韓書房)에 입사했으나 1년 만에 그만두었다. 이 무렵 유치진, 김소운 등과 교류하면서 극작법을 배웠다. 1936년 『조선문학』에 단막희곡 「산허구리」로 등단했으며, 1939년 동아일보 주최 제2회 연극대회에 참가 「동승(童僧)」을 공연하여 극연좌상(劇硏座賞)을 받았다. 연이어 조선일보 신춘문예에 「해연(海燕)」이 당선되었으며, 「낙화암」·「오월의 아침」·「동어(冬魚)의 끝」·「서글픈 재능」·「심원의 삽화」 등을 발표했다.
    1941년 3월 친일극단 현대극장(現代劇場) 창립회원, 조선극작가동호회 회원으로 참여했다. 1942년 일본으로 건너가 도쿄의 전진좌(前進座) 연출부에 들어가 본격적인 연극수업을 받았다. 1943년 친일희곡 「에밀레종」을 창작했으며, 1944년 귀국해 일제의 정책에 부합하는 활동을 했다. 해방 후 발 빠르게 변신하여 좌익극단 낙랑극회(樂浪劇會)를 조직하고 창립공연으로 「산적」을 공연했다. 좌익계열 조선연극건설본부에 가담했으며, 조선연극동맹에 참여해 좌익문예 활동을 했다. 문예활동으로는 사회 비판과 사회주의 이데올로기 희곡 「기미년 3월 1일」·「태백산맥」·「고목」·「대통령」 등을 발표했다. 한국전쟁 중 1950년 6월 29일 사망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 친일인명사전  (민족문제연구소, 2009)

    • 한국 근현대 연극100년사  (편찬위원회, 집문당, 2009)

    • 한국 근대 지식인의 민족적 자아형성  (서현호 외, 소화, 2004)

    • 한국현대 희곡사  (유민영, 기린원, 1990)

    • 「1915년 출생 문인의 문학사적 위상」(이승원,『인문논총』 30,서울여자대학교 인문과학연구소,2016.7)

    • 「새자료로 본 함세덕의 가계와 문학」(이희환,『황해문화』 24,새얼문화재단,1999.9)

    • 「함세덕론; 닫힌 시대,무대의 열림을 향하여」(이희환,『황해문화』 2,새얼문화재단,1994.3)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개정 (1996년)
    유민영
    개정 (2016년)
    성주현(청암대학교)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