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경암집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경암집(絅菴集)

    유교문헌

     조선후기 문신·학자 신완의 시가와 산문을 엮어 1766년에 간행한 시문집.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경암집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조선후기 문신·학자 신완의 시가와 산문을 엮어 1766년에 간행한 시문집.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8권 4책. 고활자본. 1766년(영조 42) 그의 손자 경(暻)이 편집, 간행하였다. 서문은 없고 권말에 편자의 발문이 있다. 규장각 도서에 있다.
    권1에 부(賦)·사(辭) 각 1편, 시 120여 수, 권2에 시 100여 수, 권3·4에 소(疏)·차(箚) 15편, 권5에 소·차 8편, 계(啓) 6편, 의(議) 1편, 권6에 가장(家狀), 권7에 시장(諡狀)·묘지·묘갈명 등 4편, 권8에 제문 11편, 애사 1편, 잡저 10편, 서(書) 9편 등이 수록되어 있다.
    전체적으로 이학(理學)보다 문사(文詞)에 관한 내용이 더 많으며, 시는 율격이 아려(雅麗)하고 화평하다. 한편, 소·차·계·의 등 시무(時務)에 관한 것이 많은데, 특히 권4의 「팔조만언봉사(八條萬言封事)」는 2만 6000여 자에 달하는 방대한 분량으로 당시의 사회·경제 문제를 연구하는 데 좋은 자료이다.
    그 내용을 요약하여 보면, ① 치국의 근본을 세울 것, ② 인재를 등용하여 적재적소에 배치할 것, ③ 당파싸움을 없앨 것, ④ 백성의 어려움을 구제할 것, ⑤ 군제를 개선할 것, ⑥ 귀천을 막론하고 부역을 균등하게 할 것, ⑦ 성을 쌓고 못을 파서 국방을 튼튼히 할 것, ⑧ 국경선을 확실하게 정할 것 등을 말하고 있다. 이 가운데서도 군제의 개선책에 관한 것은 설군(設軍)의 연혁과 각종 통계숫자까지 열거하고 있어, 당시의 형편을 일목요연하게 알 수 있는 자료이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5년)
    권오호
    영역닫기영역열기 관련 멀티미디어 (1)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