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동현학칙(東賢學則)

교육문헌

 조선후기 학자 황덕길이 우리나라 선현들의 가언(嘉言)과 선행을 모아 1786년에 편찬한 교양서.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동현학칙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조선후기 학자 황덕길이 우리나라 선현들의 가언(嘉言)과 선행을 모아 1786년에 편찬한 교양서.
영역닫기영역열기서지사항
6권 2책. 필사본.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소학』의 체제를 본떠서 입교(立敎)·명륜(明倫)·경신(敬身)의 세 부분으로 나누어 편찬하였다.
서두에 황덕길의 자서(自序)가 있고 후학인 나중석(羅重錫)의 서문이 있다. 이로 보아 1786년에 만들어져 1794년에 간행된 것으로 보이나, 규장각도서에 있는 책은 후사본이다.
황덕길은 서문에서 이 책을 편찬하게 된 동기로, “동현(東賢)을 든 것은 시대가 가장 가깝고 일이 자세하기 때문이며, 또한 이들 서현들에 대한 글이 산재해 있기 때문에 한곳에 모아 뒷날의 자료로 삼기 위함이다.”라고 밝히고 있다.
상편은 가언편으로, 입교에서는 국학지교(國學之敎)·가숙지교(家塾之敎)·가정지교(家庭之敎)·통론(通論)의 4개항으로 되어 있다.
명륜에서는 부자지친·군신지의·부부지별·장유지서·붕우지신·통론 등 6개항이며, 경신에서는 심술지요(心術之要)·위의지칙(威儀之則)·의복지제(衣服之制)·음식지절(飮食之節)·통론의 5개항으로 되어 있다.
하편은 선행편으로, 입교의 4개항, 명륜의 6개항, 경신의 5개항이며 각 항목명은 상편과 같다. 입교에서 상편은 가정·학교·국가에서 각기 교육하는 방법과 목적 및 교육내용 등을 수록하고 있다.
하편은 그 교육의 목적을 실천하기 위하여 선행을 한 여러 사람의 실례를 하나하나 수록하여 교육의 지표로 삼고 있다.
명륜에서는 부자간의 관계와 군신·부부·장유·붕우의 관계에서 지켜야 할 예의와 도덕을 의무적으로 강조하고, 특히 지난날의 사례를 선행편에서 하나하나 들어서 본보기로 하였다.
경신에서는 마음가짐, 행동거조, 의복·음식의 절도와 예절을 조목조목 들고 있다. 이 책에 채록된 선현의 가언·선행은 상편에 70가지, 하편에 175가지로 집대성되어 있다.
영역닫기영역열기의의와 평가
이 책은 당시 우리 나라 학자들의 교육에 대한 사상을 살펴볼 수 있을 뿐만 아니라 교육제도에 관해서도 중국과는 달리 논의된 점을 알 수 있어, 조선시대 교육 실태 파악에 도움을 주는 자료가 되고 있다. 국회도서관 등에 소장되어 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 『하려집(下廬集)』(황덕길)

  • 『도학연원(道學淵源)』(황덕길)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5년)
권오호
영역닫기영역열기 관련 멀티미디어 (2)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