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缶)

국악물품

 아악기(雅樂器)의 하나.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아악기(雅樂器)의 하나.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흙을 구워 만든 질화로 모양의 중국 고대악기이다. 악기분류법에 의하면 토부(土部) 또는 체명악기(體鳴樂器, idiophone)에 속한다.
겉에는 검은 칠을 했고 안에는 붉은 칠을 했다. 윗부분은 지름 31.5㎝, 높이 22㎝, 밑부분은 지름 24.5㎝이다. 『악학궤범』에 의하면 여러 제례악(祭禮樂)의 헌가(軒架)에 사용되었으나, 지금은 오직 문묘제례악(文廟祭禮樂)의 헌가에만 사용된다.
또한 여러 음의 높이에 따라 10개가 사용되었으나, 현재는 음정 없이 하나만 사용한다. 네모난 받침대 위에 올려놓고 아홉 조각으로 쪼갠 대나무채로 박자에 따라 변죽을 친다.
1116년(예종 11) 송나라에서 보내온 헌가악기에는 보이지 않고 『세종실록』과 『악학궤범』에 보인다. 세종 때 만들어진 기록이 보이고, 현재 국립국악원에 전하는 것은 1960년에 새로 만든 것이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5년)
이승렬
영역닫기영역열기 관련 멀티미디어 (1)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