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성대훈(成大勳)

조선시대사인물

 조선시대 평양별장, 병조판서 등을 역임한 무신.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성대훈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조선시대 평양별장, 병조판서 등을 역임한 무신.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개설
본관은 창녕(昌寧). 자는 중집(仲集).
영역닫기영역열기생애 및 활동사항
1605년(선조 38) 무과에 급제하고 선전관이 되었다. 1623년(광해군 15) 인조반정 뒤 후금(後金)이 침입할 기세를 보이자 관서원수(關西元帥) 장만(張晩)의 천거로 평양별장(平壤別將)이 되었다.
이듬해 이괄(李适)의 난이 일어나자 정충신(鄭忠信)의 휘하에 들어가 길마재[鞍峴]싸움에서 공을 세워 진무공신(振武功臣) 2등에 책록되고, 창산군(昌山君)에 봉해졌다. 1627년(인조 5) 정묘호란 때에도 전공을 세워 포상을 받았으나 이듬해 재물을 탐냈다는 죄로 유배되었다가 풀려났다.
1634년 별장이 되었으나 강화도의 위리안치소(圍籬安置所)에 잡물을 들여놓았다는 죄로 다시 충주에 유배되어 그곳에서 병사하였다. 병조판서로 추증, 다시 찬성사(贊成事)로 가증(加贈)되었다. 시호는 충장(忠莊)이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7년)
이장희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