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이용진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이용진(李龍振)

    국악인물

     일제강점기 아악부 아악수를 역임한 국악인.   피리명인.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이용진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일제강점기 아악부 아악수를 역임한 국악인.피리명인.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구명은 용진(龍眞 또는 用振). 본관은 전주(全州). 서울 출생. 고종 때 장구의 명수인 이창업(李昌業)의 아들이며, 해금을 전공한 이덕환(李德煥)의 사촌형이다.
    1898년 11월 장악원(掌樂院)의 악공으로 임명되었고, 1901년 진연(進宴) 때 무동(舞童)으로 활동하였다. 1913년 8월 1일 아악부(雅樂部) 아악수(雅樂手)가 되었으며, 1915년 4월 제사과(祭祀課)에 근무하였다. 각종 연주에서 수석주자인 목피리를 담당하여 높은 기교를 발휘하였고, 당피리의 다스름 연주에 특별히 뛰어났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5년)
    성경린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