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이해조(李海朝)

유교인물

 조선후기 『명암집』을 저술한 학자.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이해조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조선후기 『명암집』을 저술한 학자.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개설
본관은 연안(延安). 자는 자동(子東), 호는 명암(鳴巖). 대제학 이일상(李一相)의 아들이다.
영역닫기영역열기생애 및 활동사항
1681년(숙종 7) 사마시에 합격하였으나, 1689년 인현왕후(仁顯王后)가 폐위되자 벼슬을 단념하였다가 1694년 왕후가 복위된 뒤에 빙고별검(氷庫別檢)이 되었다.
이어서 공조·호조낭관을 거쳐 전주통판(全州通判)을 지내다가 1702년 알성문과에 병과로 급제, 사가독서(賜暇讀書)한 뒤 응교·부교리·집의·대제학 등을 역임하고 전라도관찰사가 되었다.
어려서부터 학문에 뛰어난 자질을 보였고, 할아버지 이래 3대가 대제학을 지냈으며, 시문에 뛰어나 김창흡(金昌翕)으로부터 천재라는 격찬을 받았다. 저서로는 『명암집(鳴巖集)』이 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7년)
곽신환
영역닫기영역열기 관련 멀티미디어 (1)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