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이화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이화(異化)

    언어·문자개념용어

     같은 말 안에서 한 음소가 간격을 두고 두 번 분절될 경우 그 음소를 다른 음소로 바꾸거나 탈락시키는 음운현상.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이화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분야
    언어·문자
    유형
    개념용어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같은 말 안에서 한 음소가 간격을 두고 두 번 분절될 경우 그 음소를 다른 음소로 바꾸거나 탈락시키는 음운현상.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이화도 동화와 마찬가지로 순행이화·역행이화로 구별하고, 또 완전이화와 부분이화로 구별하기도 한다.
    (1) ‘ᄠᅳᆷ[ŋ]’의 중출(重出)에서의 이화
    죵용(從容)」죠용」조용, 평양(平壤)」펴양」피양, 공양미(供養米)」고양미, 영양실조(營養失調)」여양실조, 부모봉양(父母奉養)」부모보양. 여기서 ‘조용’은 완전히 고정된 말이지만 그 밖의 예는 본래의 한자음대로 발음이 되기도 하는 진행중인 예로 이 이화는 동음의 탈락이다.
    (2) 동일모음 중출에서의 이화
    거우루[鏡]」거울, 드르[郊, 野]」들. 이 이화는 ‘우―우’, 또는 ‘으―으’와 같이 동일한 모음이 계속될 때 그 마지막 모음을 탈락시키는 현상이다.
    (3) ○H40001」’중출에서의 이화
    이 이화는 국어에서 가장 두드러진 것으로 15세기에 이미 진행된 것으로 보인다. 방언과 당시의 언해(諺解) 자료에 그 자취들이 있다. ㉠ 거우룰[鏡]」거우루」거울 : ‘거우룰’은 이미 15세기 이전에 사용한 말로 보인다. 이 ‘거우룰’은 『두시언해 杜詩諺解』에 나올 뿐이다. ‘ㄹ’의 중출로 일어난 바로 한쪽 ‘ㄹ’이 탈락되고 있다.
    ㉡ ᄒᆞᄅᆞᆯ」ᄒᆞᄅᆞ」ᄒᆞ로」하루 : 15세기 이전에는 일수(日數)를 계산할 때 1일에서 4일까지는 ‘ᄒᆞᄅᆞᆯ, 이틀, 사ᄋᆞᆯ, 나ᄋᆞᆯ’과 같이 말끝에 ‘ㄹ’을 가지고 있었다.
    그런데 ‘ㄹ―ㄹ」ㄹ―ø’에 의하여 ‘ᄒᆞᄅᆞᆯ’이 ‘ᄒᆞᄅᆞ’로 발달하였다. 오늘날 제주도방언에는 주격형인 ‘ᄒᆞ르리’, ‘ᄒᆞ루가’가 쓰이는데 이 중 ‘ᄒᆞ르리’는 옛 어형을 유지해온 것이며, ‘ᄒᆞ루가’는 육지말이 조선 후기에 침투해온 것이다.
    ㉢ 가ᄅᆞᆯ[岐, 派]」가ᄅᆞ」가ᄅᆡ」갈래 : ‘가ᄅᆞᆯ」가ᄅᆞ’로 발달한 것도 훌륭한 이화요 동음탈락의 예이다. ㉣ 바ᄅᆞᆯ[海]」바ᄅᆞ : 15세기에 ‘바다’는 ‘바ᄅᆞᆯ‘과 ‘바ᄅᆞ’의 두 말이 공존하는데, ‘바ᄅᆞ’는 ‘바ᄅᆞᆯ’이 이화된 것이다.
    오늘날 제주도방언에서는 “바르 찹으레 간다.”(해산물 잡으러 간다. 조개 등을 캐러 간다.)가 사용되고 있다. 이 밖에 이 이화의 예로는 ‘프를다[靑]」프르다’, ‘니를다[至]」니르다」이르다’, ‘누를다[黃]」누르다’ 등이 있다.
    15세기 후반에서부터는 ‘흐르다, 니르다……’의 이화형이 세력을 지니고 크게 사용되었으며, 현재 그 부사형(副詞形) 활용에서만 ‘흐르러, 이르러’와 같이 고형이 남아 있다. 그러고 보면 국어의 이화는 주로 동음탈락의 예가 주가 된다. 그러나 일견 이화같이 보이는 예가 있다.
    곧 ‘ᄀᆞᄅᆞ[粉], ᄂᆞᄅᆞ[津], ᄆᆞᄅᆞ[宗], ᄌᆞᄅᆞ[柄], ᄒᆞᄅᆞ[一日]’가 ‘ᄀᆞ로, ᄂᆞ로, ᄆᆞ로, ᄌᆞ로, ᄒᆞ로’로 변하고 다시 ‘가루, 나루, 마루, 자루, 하루’로 변한 것이나, ‘붑[鼓], 브ᅀᅥᆸ[廚]’이 ‘북, 브억’으로 변한 예가 그렇다.
    그런데 ‘노ᄅᆞ[獐]’는 이미 15세기에 ‘노로’와 공존하고 있다. 그리고 ‘붑」북’에서는 /ㅂ/∼/ㄱ/이 대립되고 있는데, ‘솝[內]∼속’, ‘고봄(학질)∼고곰’에서도 /ㅂ/∼/ㄱ/의 대립을 보인다. 따라서 이들을 간단히 이화라고 단정하기는 어렵고, 조어론에서 다루어야 할 필요성이 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5년)
    이숭녕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