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홍문관서목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홍문관서목(弘文館書目)

    출판문헌

     1908년 교태전에 보관되어 있던 왕실의 여러가지 기록을 포서(曝書 : 책을 꺼내 바람을 쏘이고 햇볕에 쪼임.   )할 때 작성한 목록집. 서목.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홍문관서목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1908년 교태전에 보관되어 있던 왕실의 여러가지 기록을 포서(曝書 : 책을 꺼내 바람을 쏘이고 햇볕에 쪼임.)할 때 작성한 목록집. 서목.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1책. 필사본.
    교태전은 경복궁의 강녕전(康寧殿), 즉 침전(寢殿)의 북쪽에 위치해 있던 것으로 주로 왕실의 기록을 주로 비치, 관리하였는데, 『홍재전서 弘齋全書』·『국조방목』·『옥당선생안 玉堂先生案』 등의 서적과 열성어제(列聖御製) 및 옥책(玉冊)들이 수록되어 있다.
    홍문관장서 4, 254책 권족자 316건은 1907년에 규장각으로 이관하였으며, 이 서목은 장서가 이관된 다음 해에 작성된 것이다.
    그러나 홍문관의 장서가 규장각으로 이관된 것으로는 되어 있으나, 이때에는 서류상으로만 이관되고 실제 장서의 검수는 이듬해 9월에 포서를 겸하여 이루어진 것으로 추정된다.
    양면괘지에 작성되어 있으며, 비교적 상세히 서명·부수·책수·비고 등을 기록하고 책마다 확인을 한 흔적이 하나하나의 서명 위에 점으로 표시되어 있다.
    그리고 같은 유의 서목으로는 1906년에 1책 31장으로 홍문관에서 펴낸 『홍문관책서명 弘文館冊書名』이 있다. 교태전의 장서를 『홍문관서목』이라고 한 것은 교태전은 단지 홍문관의 책을 보관하던 서고에 지나지 않았기 때문이다. 규장각도서에 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주석
    주01
    책을 꺼내 바람을 쏘이고 햇볕에 쪼임.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5년)
    박영준
    영역닫기영역열기 관련 멀티미디어 (1)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