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음 ()

목차
인문지리
지명
경상남도 거창 지역의 옛 지명.
이칭
이칭
남내현(南內縣), 여선현(餘善縣)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경상남도 거창 지역의 옛 지명.
내용

신라 때 남내현(南內縣)이었으나 경덕왕이 여선현(餘善縣)으로 고쳐 거창군의 영현으로 하였다. 940년(태조 23)감음현(感陰縣)으로 바꾸었고, 1161년(의종 15)정서(鄭敍)의 처 임씨(任氏)를 무고한 ‘자화(子和)의 무고사건’이 일어나자 부곡(部曲)으로 강등시켰다.

1390년(공양왕 2) 복구되면서 이안현(利安縣)의 속현이 되었으나, 1408년(태종 8) 이안현이 안음현(安陰縣)으로 바뀌면서 위천(渭川)에 두었던 치소(治所)를 안의(安義)로 옮겼다. 1914년 행정구역개편 때 안의군이 거창군에 병합되면서 거창군 위천면이 되었고, 장기리 일대로 추정된다.

지형상으로는 남쪽으로 위천(渭川)을 따라 나가는 좁은 길목을 제외하면 삼면이 험한 산지로 둘러싸인 산간분지이다. 북쪽의 덕유산 줄기가 양쪽으로 갈라져 서쪽에는 금원산(金猿山, 1,330m), 동쪽에는 알흥산(軋興山, 795m)이 솟아 있다.

참고문헌

「감은사지발굴조사개요(感恩寺址發掘調査槪要)」(조유전, 『고문화』19, 한국대학박물관협회, 1981)
『세종실록지리지(世宗實錄地理志)』
『지방행정지명사(地方行政地名史)』(내무부, 1982)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