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들바위

목차
관련 정보
대구 건들바위 우측면
대구 건들바위 우측면
민간신앙
유적
문화재
대구광역시 중구에 있는 아녀자들이 비손하던 기자석(祈子石).
시도지정문화재
지정 명칭
건들바위(대구입암)(건들바위(大邱笠巖))
지정기관
대구광역시
종목
대구광역시 시도기념물(1982년 06월 29일 지정)
소재지
대구 중구 대봉2동 735-28번지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대구광역시 중구에 있는 아녀자들이 비손하던 기자석(祈子石).
내용

1982년 대구광역시 기념물로 지정되었다. 고생대에 암벽의 균열로 생긴 입석으로 옆 절벽과 더불어 대구분지의 지반구조를 잘 나타내는 바위이다.

삿갓 쓴 늙은이와 같다 하여 ‘삿갓바위’라고도 한다. 200년전만 하더라도 이곳은 맑은 물이 흘러 낚시를 하면서 즐기던 경치좋은 명소였다. 서거정(徐巨正)의 대구십경(大邱十景) 중의 입암조어(笠巖釣魚) 시제(詩題)가 바로 이곳이다.

1776년(정조 1) 대구판관으로 부임한 이서(李漵)가 이 일대의 하천 범람을 막기 위하여 제방을 쌓아 물줄기를 신천(新川)으로 돌렸기 때문에 물이 흐르지 않는다.

그 후로 질퍽한 논으로 변하여 이 바위는 절벽 앞 논 가장자리에 위치하게 되었다. 때때로 무당이나 점장이가 촛불을 켜놓고 치성을 드리기도 하고, 기자석으로써 아낙네의 비손하는 곳이기도 하다.

참고문헌

『동국여지승람』
관련 미디어 (2)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