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초 오상순 시선 ( )

현대문학
문헌
자유문화사에서 오상순의 시 「타는 가슴」 · 「허무혼의 선언」 · 「폐허의 낙엽」등을 수록하여 1963년에 간행한 시집.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정의
자유문화사에서 오상순의 시 「타는 가슴」 · 「허무혼의 선언」 · 「폐허의 낙엽」등을 수록하여 1963년에 간행한 시집.
개설

A5판. 210면. 1963년 자유문화사에서 간행하였다. 작자의 유고시집으로, 체재는 6부로 나누어져 있다.

내용

제1부 ‘허무혼(虛無魂)의 선언’에는 「타는 가슴」 등 6편, 제2부 ‘아시아의 마지막 밤 풍경’에는 「항아리」·「아시아의 마지막 밤 풍경」 등 5편, 제3부 ‘단장(斷章)’에 「나의 친구에게」 등 6편, 제4부 ‘불나비’에 「나의 스케치」 등 7편, 제5부 ‘백일몽(白日夢)’에 「몽환시(夢幻詩)」 등 5편, 제6부 ‘첫날밤’에 「해바라기」 등 9편, 모두 38편을 수록하였다. 끝에 구상(具常)의 후기가 있다. 이 시집에는 그의 무상관·허무관을 잘 나타내주는 초기의 작품, 즉 「허무혼의 선언」(1923.1.)·「허무의 제단」(1924.1.)·「허무혼의 독어(獨語)」(폐허이후 1호, 1924.1.)·「폐허의 낙엽」(1924.1.) 등의 주요작품이 수록되어 있다.

의의와 평가

독신·애연(愛煙)·방랑으로 살다가 간 그의 신화적인 전생애는 그대로 무상관과 허무관을 실천한 것으로 볼 수 있고, 이 시선에 수록된 작품도 그러한 사상으로 일관되어 있다. 생경한 한자어·관념어 등을 많이 쓴 점이 특색이며, 일종의 관념시라고 할 수 있다. 그의 제자 심하벽(沈河碧)이 이 시집의 산파역을 담당하였다.

참고문헌

『한국현대문학사』(조연현, 성문각, 1969)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