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문인협회 ()

현대문학
단체
1939년에 조직되었던 친일문화단체.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정의
1939년에 조직되었던 친일문화단체.
설립목적

1939년 10월 29일 경성 부민관(府民館)에서 250여명의 문인이 모여 결성한 총독부 어용문인단체이다. 발기인은 이광수(李光洙)·김동환(金東煥)·김억(金億)·정인섭(鄭寅燮)·유진오(兪鎭午)·이태준(李泰俊)·사토(佐藤淸) 등이었다. 창립총회에서 회장으로 이광수, 간사로 박영희(朴英熙)·이기영(李箕永)·유진오·김동환·정인섭·주요한(朱耀翰) 등과 세 명의 일본사람이 선출되었다.

기능과 역할

이 단체의 친일문화적 성격은 결성회에서 발표한 성명서에서 “……우리들 문필(文筆)에 종사(從事)하는 자(者)는 무엇보다도 문필(文筆)에 의(依)하야 그 책임(責任)을 다 하여야 될 줄 압니다. 이에 조선(朝鮮)에 있어서 진실(眞實)로 시국(時局)의 중대성(重大性)을 인식(認識)하는 동지상합(同志相合)하야 ‘조선문인협회(朝鮮文人協會)’를 결성(結成)하고 흥아(興亞)의 대업(大業)을 완성(完成)시킬 황군적(皇軍的) 신문화(新文化) 창조(創造)를 위하야 용왕매진(勇往邁進)코저 맹세(盟誓)하는 바입니다.”라고 한 데서 잘 드러난다.

이 단체는 1943년 4월 조선하이쿠작가협회(朝鮮俳句作家協會)·조선천류협회(朝鮮川柳協會)·국민시가연맹(國民詩歌聯盟) 등의 단체와 더불어 발전적인 해체를 하고 조선문인보국회(朝鮮文人報國會)로 강화, 결성되었다.

참고문헌

『한국현대문학사』(김우종, 선명문화사, 1973)
『문장』(1939.12.)
『인문평론』(1939.12.)
『조광』(1939.12.)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