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대한독립청년단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대한독립청년단(大韓獨立靑年團)

    근대사단체

     1919년 만주에서 조직되었던 독립운동단체.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대한독립청년단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1919년 만주에서 조직되었던 독립운동단체.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3·1운동 당시 서울에서 학생으로 참여 했던 조재건(趙在健)·함석은(咸錫殷)·오학수(吳學洙)·지중진(池仲振)·박영우(朴永祐) 등이 만주로 피신, 1919년 3월안동현(安東縣)에서 이 단체를 결성하고 안병찬(安秉瓚)을 총재로 추대하였다.
    간부진은 단장 함석은, 간사 박영우, 서기 장자일(張子一) 등으로 구성되었으며, 초기에는 주로 평안북도 출신의 청년들이 많이 참여하였다.
    패기 있고 투쟁정신이 강한 청년들로 구성된 이 청년단은 상해(上海) 대한민국임시정부의 독립운동자금 모금 및 조달, 강화회의에 파견된 대표자에 대한 후원, 임시정부의 정책·정령(政令)을 선전하는 기관지 『반도청년보(半島靑年報)』의 발행 등을 주요한 활동으로 하였다.
    청년단은 각지에서 참여한 수천명의 회원을 기반으로 활발한 활동을 전개하여나갔으나, 결성된 지 5개월여밖에 되지 않은 9월경 안동현의 일본경찰에 조직과 활동상황이 탐지되어, 총재 안병찬을 비롯한 조재건·박영우 등 간부와 회원들이 대거 붙잡히게 됨으로써 활동이 일시 정지상태에 빠졌다.
    그러나 안병찬이 병보석중 탈출, 만주로 돌아와 같은 해 11월관전현(寬甸縣)에서 김승만(金承萬)·김시점(金時漸) 등과 각 지방청년단의 결합체인 대한청년단연합회를 조직함으로써 대한독립청년단은 발전적으로 해체되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5년)
    이윤상
    영역닫기영역열기 관련 멀티미디어 (1)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