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윤석보(尹碩輔)

조선시대사인물

 조선전기 성주목사, 홍문관직제학, 대사간 등을 역임한 문신.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윤석보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조선전기 성주목사, 홍문관직제학, 대사간 등을 역임한 문신.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개설
본관은 칠원(漆原). 자는 자임(子任). 윤천이(尹天怡)의 증손으로, 할아버지는 윤삼(尹參)이다. 아버지는 윤사(尹思)이며, 어머니는 김맹상(金孟常)의 딸이다.
영역닫기영역열기생애 및 활동사항
1462년(세조 8) 진사가 되고 1472년(성종 3) 식년문과에 을과로 급제하였다.
그 뒤 여러 관직을 거쳐 1480년 사간원정언이 되어, 유자광(柳子光) 등과 파당을 만들어 횡포를 자행한 임사홍(任士洪)에게 극형에 처하지 않고 유배로써 그친 것을 비판하였다. 또 이듬해에는 의정부·육조·대간의 어느 곳에서도 천거를 받지 못한 신정(申瀞)이 평안도관찰사로 임명되자, 이의 부당함을 상소하였다.
풍기군수·성주목사 등 여러 곳의 수령을 거쳐 1495년(연산군 1) 사간이 되었고, 그 뒤 홍문관직제학을 거쳐 1504년 대사간이 되었다. 이 해에 갑자사화가 일어나는 등 실정을 거듭하는 연산군에게 충언을 하다가, 강음(江陰)으로 유배되었으며 유배지에서 이듬해 죽었다.
1506년 중종반정으로 연산군이 폐출된 뒤 도승지에 추증되었다. 오랜 간관생활 중 직언을 잘 하였으며, 생전의 청렴결백한 공직생활로 1506년(중종 1) 염근리(廉謹吏)에, 선조 때 청백리에 녹선되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7년)
문수홍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