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분문온역이해방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분문온역이해방(分門瘟疫易解方)

    의약학문헌

     조선전기 문신·학자 김안국 등이 왕명으로 온역의 치료와 약방을 수록하여 1542년에 편찬한 의서.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분문온역이해방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분문온역이해방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조선전기 문신·학자 김안국 등이 왕명으로 온역의 치료와 약방을 수록하여 1542년에 편찬한 의서.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1책. 목판본. 김안국이 왕명을 받아 의사(醫司) 호군(護軍) 박세거(朴世擧), 사맹(司猛) 홍침(洪沈)을 시켜 내의원정(內醫院正) 문세련(文世璉), 직장(直長) 유지번(柳之蕃), 전의(典醫) 이척(李倜), 전직장(前直長) 정추(鄭樞), 혜민서(惠民署) 전직장 홍세하(洪世河) 등과 함께 만들었다.
    모든 서책 중에서 실시하기 쉬운 약방과 비치하기 쉬운 약재를 골라 구초(舊抄) 60여방에 다시 40여방을 보태어 진양(鎭禳)·불상전염(不相傳染)·복약(服藥)·노복(勞服) 등 4문(門)에 나누고, 이어 약이름과 채취법을 더하여 모두 한글로 번역, 간행하게 하였다.
    그해 6월에 함경도 종성·온성·경원·부령·경성·경흥·회령 등에 온역이 크게 유행하자 이 책을 보내어 구료한 사실이 『중종실록』에 있다. 이 책의 원간본은 없고 번각(翻刻)한 목판본이 규장각 도서에 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5년)
    김두종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