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운암사(雲巖寺)

불교유적

 경상북도 문경시 재악산(宰嶽山)에 있는 남북국시대 통일신라의 승려 의상이 창건한 사찰.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운암사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경상북도 문경시 재악산(宰嶽山)에 있는 남북국시대 통일신라의 승려 의상이 창건한 사찰.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대한불교조계종 제8교구 본사인 직지사(直指寺)의 말사이다. 677년(문무왕 17)에 의상(義湘)이 창건하였으며, 그 뒤 조선 초기까지의 역사는 미상이다.
임진왜란 때 불타버린 뒤 60여 년 동안 폐허로 남아 있던 것을 1658년(효종 9)에 영준(靈俊)이 요사채를 지었으며, 1679년(숙종 5)에 극락전을 중건하였다. 1785년(정조 9)에 인월(印月)이 중창하였으나 한국전쟁으로 폐사되었다가 1972년부터 1975년까지 중창하였다. 1981년에 삼성각과 안양문을 지었고, 1986년에 극락전을 중수하여 오늘에 이르고 있다.
현존하는 당우로는 극락전·산신각·요사채·삼성각(三聖閣)·안양문(安養門) 등이 있으며, 극락전 안에는 아미타삼존불상이 봉안되어 있다. 특기할만한 문화재는 없으나 이 절의 약수는 매우 유명하다. 특히, 땀띠를 말끔히 가시게 하고 안질·위장병·피부병 등에 효력이 크다고 하여 많은 사람들이 찾는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6년)
김위석
영역닫기영역열기 관련 멀티미디어 (2)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