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윤정립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윤정립(尹貞立)

    회화인물

     조선시대 「관폭도」, 「행선도」 등을 그린 화가.   선비화가.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윤정립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조선시대 「관폭도」, 「행선도」 등을 그린 화가.선비화가.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본관은 파평(坡平). 자는 강중(剛中), 호는 학산(鶴山) 또는 매헌(梅軒). 공조판서를 지낸 선각(先覺)의 아들이며, 선비화가 의립(毅立)의 동생이다.
    1605년 진사시에 합격, 천거로 의금부도사를 거쳐 군수에 이르렀다. 조경(趙絅)의 『용주집(龍洲集)』에 의하면, 중년 이후부터 그림을 그리기 시작하여 일가를 이루었으며 아울러 시문에도 뛰어났다고 한다. 현존작품은 매우 적은 편으로 「관폭도(觀瀑圖)」(국립중앙박물관 소장)와 「행선도(行船圖)」(개인소장) 등이 알려져 있다.
    이들 작품은 모두 인물중심으로 구성된 산수인물화로서 필법과 묵법(墨法) 등에서 조선 중기에 유행하였던 절파화풍(浙派畫風)의 영향을 짙게 보이고 있다. 특히, 인물들의 모습과 각지게 처리한 옷주름의 표현은 16세기 후반 윤인걸(尹仁傑)·이경윤(李慶胤)의 절파화풍과 상통되는 점이 많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 『한국(韓國)의 미(美) 11 -산수화(山水畵) 상(上)-』(안휘준 감수,중앙일보사,1980)

    • 『근역서화징(槿域書畵徵)』(오세창,계명구락부,1928)

    • 「한국절파화풍(韓國浙派畵風)의 연구(硏究)」(안휘준,『미술자료』20,국립중앙박물관,1977)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7년)
    홍선표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