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최유지(崔攸之)

조선시대사인물

 조선후기 집의, 홍문관교리, 사간 등을 역임한 문신.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최유지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조선후기 집의, 홍문관교리, 사간 등을 역임한 문신.
영역닫기영역열기개설
본관은 삭녕(朔寧). 자는 자유(子有). 호는 간호(艮湖). 최영(崔穎)의 증손으로, 할아버지는 최상중(崔尙重)이고, 아버지는 좌윤 최연(崔葕)이며, 계부(季父) 승지 최온(崔薀)에게 입양되었다.
영역닫기영역열기생애 및 활동사항
1630년(인조 8) 사마시에 합격하고, 문음(門蔭)으로 입사(入仕)하여 1639년 종묘직장(宗廟直長)이 되었다. 1642년 승문원정자가 되어 재직 중 1646년 별시문과에 을과로 급제하였다. 1656년(효종 7) 병조좌랑, 이듬해 김제군수, 1661년(현종 2) 사헌부장령이 되었고, 이듬해 집의로 승진하였으며 옥당(玉堂)의 신록(新錄)에 올랐다.
그 해 어머니의 병환으로 남원에 내려와 있으면서 기근으로 백성들이 겪고 있는 참상과 당국에서 진제곡(賑濟穀)을 지급하지 않아 희생자가 더욱 많다는 현지 사정을 상소하였다. 1663년 집의가 되었으며, 1660년 홍문관교리에 이어 사간을 지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8년)
문수홍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