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원사 ()

목차
불교
유적
북한 평안북도 정주군 옥천면 지령산(地靈山)에 있는 고려시대의 사찰.
이칭
이칭
개원사(開院寺)
목차
정의
북한 평안북도 정주군 옥천면 지령산(地靈山)에 있는 고려시대의 사찰.
내용

개원사(開院寺)라고도 한다. 언제 누가 창건했는지 알 수 없다. 고려 말에 성전(聖殿)에 삼보좌(三寶座)를 설치하고, 좌우 요사에 관음탱과 달마상을 설치했다.

그 뒤 승려가 절을 떠나 폐허가 되었다. 1481년(성종 12)에 편찬된 『동국여지승람(東國輿地勝覽)』에 존재한다고 나와 있는 것으로 보아 근근히 명맥을 유지해 왔던 것으로 추정된다.

그러나 민창도(閔昌道)가 1716년(숙종 42)에 지은 「개원사불량비(開元寺佛糧碑)」에 따르면, 1700년대 초에 형혜(泂惠)가 발원하여 공양이 끊어지지 않도록 했다고 한다. 일제강점기의 31본산시대에는 보현사(普賢寺)의 말사였다. 현재의 상황은 알 수 없으나, 북한 측 자료에 의하면 현존한다.

참고문헌

『동국여지승람(東國輿地勝覽)』
『북한사찰연구(北韓寺刹硏究)』(한국불교종단협의회, 1993)
『한국사찰전서(韓國寺刹全書)』(권상로 편, 동국대학교출판부, 1979)
『조선금석총람(朝鮮金石總覽)』(조선총독부, 1919)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