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경부 (𢈴)

목차
고대사
제도
백제시대의 중앙관서.
목차
정의
백제시대의 중앙관서.
내용

『주서(周書)』 백제국조에는 ‘내략(內掠)’으로 표기되어 있으나, 『한원(翰苑)』 백제조에는 ‘내량(內椋)’으로, 『삼국사기(三國史記)』 직관지에는 ‘내경(內[广+京])’으로 표기되어 있다. 그러나 어느 것이든 창고를 나타내는 것으로, 고구려의 ‘부경(桴京)’에서 연원한 것으로 짐작된다.

사비시대 백제의 중앙관제는 내관 12부와 외관 10부의 모두 22개부로 구성되어 있는데, 내경부는 내관 12부의 하나이다. 원래 왕궁내의 창고업무를 담당, 왕궁소속의 창고가 궁내와 궁외에 각각 있었기에 ‘내경부’와 ‘외경부’로 구분되었다.

참고문헌

『삼국사기(三國史記)』
『주서(周書)』
『수서(隋書)』
『한원(翰苑)』
『백제정치사』(노중국, 일조각, 1985)
「百濟の椋及び椋部」(稻葉岩吉, 『釋椋』, 1936)
「六世紀における朝鮮三國の國家體制」(武田幸男, 『東アジアにおける日本古代史講座』 4, 1980)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