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혜사 ()

목차
불교
유적
문화재
충청남도 청양군 장평면 칠갑산(七甲山)에 있는 남북국시대 통일신라의 진감혜소가 창건한 사찰.
이칭
이칭
정혜사(淨慧寺)
시도문화재자료
연계번호
3413401510000
지정기관
충청남도
명칭
정혜사
원어
定慧寺
분류
유적건조물/종교신앙/불교/사찰
종목
문화재자료
지정번호
제151호
지정일
1984년 05월 17일
소재지
충남 청양군 장평면 상지길 165-10 (화산리)
경도
126.855779741418
위도
36.3694306588341
웹페이지
https://www.heritage.go.kr/heri/cul/culSelectDetail.do?pageNo=1_1_2_0&ccbaCpno=3413401510000
해제여부
N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충청남도 청양군 장평면 칠갑산(七甲山)에 있는 남북국시대 통일신라의 진감혜소가 창건한 사찰.
내용

대한불교조계종 제6교구 본사인 마곡사(麻谷寺)의 말사이다. 841년(문성왕 3) 진감혜소(眞鑑慧昭)가 창건했다고 한다. 자세한 연혁은 전하지 않는다.

1481년(성종 12)에 편찬된 『동국여지승람(東國輿地勝覽)』과 1799년(정조 23)에 편찬된 『범우고(梵宇攷)』에는 ‘정혜사(淨慧寺)’라고 나와 있다. 1592년(선조 25) 임진왜란 때 휴정(休靜)이 의승병의 도량으로 이용했다. 1908년 의병과 일본군과의 전투 중에 전소했으나 불상만은 화를 면했다. 같은 해에 월파(月波)가 중창했다. 1930년 불상을 개금한 기록이 있는데, 이때에는 절 이름이 ‘정혜사(定慧寺)’라고 나와 있다.

부속 암자로는 혜림암[惠林庵 : 일명 中庵]과 석굴암(石窟庵), 서암(西庵)이 있다. 현존하는 건물로는 대웅전과 칠성각, 요사채가 있다. 유물로는 2018년 충청남도 유형문화재(현, 유형문화유산)로 지정된 청양 정혜사 목조석가여래삼불좌상을 비롯하여 칠성탱화와 아미타래영도(阿彌陀來迎圖), 혜림암 탱화, 부도 2기, 부도비 1기가 있다. 칠성탱화는 대웅전의 아미타불 후불탱화인데, 1885년(고종 22)에 제작된 것이다. 아미타래영도는 칠성각에 있으며, 1911년에 제작된 것이다. 혜림암 탱화는 1868년(고종 5)에 제작된 것이다. 또한 부도비는 혜월(慧月)의 것으로 1815년(순조 15)에 부도와 함께 세워졌다. 절 일원이 1984년 충청남도 문화재자료로 지정되었다.

참고문헌

『문화유적총람』사찰편(충청남도, 1990)
『한국사찰전서』(권상로 편, 동국대학교출판부, 1979)
집필자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