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헌문집 ()

목차
유교
문헌
조선 전기의 문신, 이철명의 시 · 서(書) · 계 · 차 등을 수록한 시문집.
목차
정의
조선 전기의 문신, 이철명의 시 · 서(書) · 계 · 차 등을 수록한 시문집.
내용

2권 1책. 목판본. 후손 화영(和榮)·계원(啓源)·장원(長源) 등이 편집, 간행하였으며, 간행연도는 미상이다. 권두에 이재관(李載觀)·조종필(趙鍾弼)·이만윤(李晩胤) 등의 서문이 있고, 권말에 이중균(李中均)·정석호(鄭錫祜)·김도화(金道和)·화영·계원·장원 등의 발문이 있다. 경상북도 경주의 옥산서원(玉山書院)에 있다.

권1에 부(賦) 1편, 시 4수, 서(書) 3편, 명(銘) 1편, 계(啓) 3편, 차(箚) 3편, 권2에 부록으로 가장(家狀)·행장·묘지명·묘갈명·묘표·고유문·명 각 1편 등이 수록되어 있다.

「귀향부(歸鄕賦)」는 기묘사화로 사림들이 화를 당한 사실을 개탄하며 낙향할 것을 결심한 뒤에 도잠(陶潛)의 「귀거래사(歸去來辭)」를 모방하여 지은 글이다. 시 중 「낙중추야음(洛中秋夜吟)」 역시 극변하는 조정의 앞날을 걱정하며 괴로운 심정을 읊은 것이다.

서의 「여이금헌장곤(與李琴軒長坤)」과 「답김동천식(答金東泉湜)」은 이장곤·김식과 주고받은 것으로, 사림의 장래와 국정의 개혁에 대한 의견 등 광범위한 내용이 실려 있다. 「헌의(獻議)」는 왕비 책봉에 대하여 여러 차례에 걸쳐 왕에게 진언한 글이다.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