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일봉 ()

목차
자연지리
지명
함경남도 북청군(지금의 덕성군) 상거서면과 이곡면에 걸쳐 있는 산.
목차
정의
함경남도 북청군(지금의 덕성군) 상거서면과 이곡면에 걸쳐 있는 산.
내용

높이 1,663m.개마고원에서 상탑산(上塔山) · 중탑산(中塔山) · 하탑산(下塔山) · 한무탑산(漢武塔山) 등으로 이어져 북청군(지금의 덕성군)의 상거서면 · 하거서면 · 이곡면 · 성대면 사이에 우뚝 솟은 봉우리이다. 산세가 매우 웅대하며 정상부는 평정봉(平頂峰)을 이룬다. 능선이 여덟 방향으로 뻗어 있다.

북청읍에서 서쪽으로 42㎞ 지점에 위치하며, 산이 너무 높아 햇빛을 가린다고 하여 차일이라는 이름이 붙었다. 산의 북쪽 · 서쪽 · 남쪽계곡에서 모인 물줄기가 거서천(車書川)을 이루어 동남쪽의 북청평야를 지나간다.

깊은 계곡에는 맑은 물이 흐르고 곳곳에 기암괴석이 있어 옛날에는 신선이 내려와 바둑을 두었다는 전설도 있다. 산이 높고 존엄하다 하여 태을봉(太乙峰) · 엄산(嚴山) 등으로도 불렸다.

정상 부근에는 화전경작이 이루어지고 사면과 계곡의 곳곳에 인가가 흩어져 있다. 남서사면에 대인사(大仁寺)가 있고 동남쪽에는 유선암(遊仙庵)이 있다. 산정에서 바라보면 북청시가지와 평야를 가로지르는 남대천 및 멀리 동해의 푸른 물결이 나뭇가지 사이로 비쳐 절경을 이루므로 사철 등산객과 수도자들의 발걸음이 끊이지 않는다.

참고문헌

『신증동국여지승람(新增東國輿地勝覽)』
『관북읍지(關北邑誌)』
『함경남도지(咸鏡南道誌)』(함경남도지편찬위원회, 1968)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