춘감록 ()

목차
관련 정보
춘감록
춘감록
의약학
문헌
조선후기 이영춘이 자신의 경험방을 토대로 저술한 의서.
목차
정의
조선후기 이영춘이 자신의 경험방을 토대로 저술한 의서.
내용

2권 1책. 활자본. 1927년 저자의 방손인 주영(周榮)과 규동(圭東)이 경상북도 의성에서 간행하였다. 정형(鄭瀅)이 쓴 서문에 의하면, 경상도관찰사 유봉춘(柳逢春)이 이영춘을 어의(御醫)로 추천하였으나 응하지 않고 이 책을 저술하는 데에만 힘썼다고 한다. 한독의약박물관에 소장되어 있다.

권1에는 중풍(中風)·복통(腹痛)·곽란(霍亂)·부종(浮腫) 등 일반 질병의 진단법과 약방문, 권2에는 부인문(婦人門)으로 산전(産前)·산후(産後)·잉부두창(孕婦痘瘡), 소아문(小兒門)으로 소아잡병(小兒雜病)·소아설사(小兒泄瀉)·소아황달(小兒黃疸) 등에 관한 내용이 있다. 기타 소변불통(小便不通)·이질(痢疾)·두풍(頭風) 등의 질병에 대하여 그 진단법과 약방문을 싣고 있다.

이 책에 수록된 내용은 저자가 직접 임상투약에서 얻은 경험을 토대로 하여 쓰여진 것이다.

참고문헌

『한의약서고(韓醫藥書攷)』(김신근, 서울대학교출판부, 1987)
관련 미디어 (4)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