튀르키예 (Türkiye)

튀르키예(구 터키)의 국기
튀르키예(구 터키)의 국기
외교
지명/국가
아시아 서부에 있는 공화국.
이칭
이칭
터키공화국, 토이기(土耳其)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정의
아시아 서부에 있는 공화국.
개관

정식 명칭은 튀르키예공화국(Republic of Türkiye)으로, 한자어로 토이기(土耳其)라고도 한다. 지중해 및 흑해 연안에 위치하고 있으며, 해안선의 길이는 7,200㎞이다.

면적은 78만 3562㎢, 인구는 7941만 4269명(2015년 현재), 수도는 앙카라(Ankara)이다.

종족구성은 터키인 80%, 쿠르드인 20%, 아랍인 등이다. 언어는 터키어가 공용어이고, 쿠르드어와 아랍어 등도 사용된다. 종교는 인구의 98% 이상이 이슬람교(주요 종파는 수니파)를 믿고 있다.

경제는 전체 인구의 60% 이상이 농업에 종사하는 농업국이었으나, 1963년부터 5개년경제개발계획을 추진하여 경제구조의 산업화를 위해 노력중이다. 채소 · 과일류 · 잎담배 · 면화 등 농산물과 섬유제품을 주로 수출하고 원유 · 화학제품 · 금속제품을 수입하고 있으며, 근래에 중동지역에의 건설 진출도 활발히 추진하고 있다.

2015년 현재 국내총생산은 7,205억 달러, 1인당 국민소득은 1만 542달러이다.

이 나라의 정체는 대통령 중심제를 가미한 의원내각제 공화제이며, 의회는 임기 5년의 단원제(550석)이다. 주요 정당은 정의개발당(AKP), 공화인민당(CHP), 국가행동당(MHP), 민주좌익당(DSP), 정도당(DYP) 등이다.

약사

터키 민족은 서기전 2000년경부터 아나토리아반도에 정착하여 독립국가를 형성해 왔다. 1281년에 설립된 오스만터키제국은 1354년에 유럽에 진출하고 16세기에는 에게해와 흑해가 오스만제국의 내해가 되었으며, 에티오피아 · 중앙아프리카 · 예멘 · 크리미아 · 빈까지 그 영토를 확장하였으나 17세기부터 쇠퇴하기 시작하였다.

제1차 세계대전 때 독일측에 가담하여 패전국으로서 1920년 8월 10일 연합국과 체결한 세브르강화조약에 의해 콘스탄티노플의 배후지와 아나토리아고원만을 보유하게 되었다. 세브르조약은 케말 파샤(Kemal Pasha)의 해방전쟁으로 비준되지 않았으며, 1923년 7월 24일 연합국과 터키간에 로잔느조약이 다시 체결되었고, 1923년 10월 29일에는 터키공화국으로 독립하고 케말 파샤가 초대 대통령으로 취임하였다. 케말 파샤 이후 작은 정권교체와 두 번의 군사혁명을 거쳐 1982년 11월 7일 신헌법을 채택하였다.

대외적으로는 중도우파의 입장을 취하고 있으며, 1945년 유엔에 가입하였다. 북대서양조약기구 및 중앙조약기구의 회원국, 유럽연합(EU)의 준회원국으로 친미 · 친서방노선을 기초로 삼아 왔으나 키프로스 사태 이후 러시아 및 동구권과도 선린관계에 의한 경제협력을 추구하고 아랍권 및 제3세계국가와의 우호협력정책을 취하고 있다.

그리스와는 역사적인 숙적관계로서, 특히 1974년 7월 키프로스 사태 이후 민족감정 및 에게해 도서 무장 및 사해(死海) 문제 등 갈등과 대립이 계속되고 있다.

한국과의 관계

터키는 1949년 8월 14일 우리나라 정부를 승인하고, 이어 6 · 25전쟁이 발발하자 유엔군의 일원으로 참전하였으며, 이후 혈맹의 우방국으로서 긴밀한 우호 · 협력관계를 유지해왔다.

우리나라는 1957년 3월 8일 대사급 외교관계를 수립하고, 그해 6월 17일 초대 상주대사가 부임하였으며, 2015년 현재 상주공관을 개설하고 있다. 터키는 1957년 10월 11일서울에 상주대사관을 개설하였다.

1971년 8월 23일는 서울시와 앙카라시가 자매결연을 맺은 바 있으며, 이후 양국은 1974년 5월에 문화 협정, 1976년 6월에 항공 협정, 1977년 12월에 통상진흥 및 경제기술협력 협정, 1978년 1월에 사증면제 협정, 1986년 3월에 이중과세방지 협정, 1994년 6월에 투자보장 협정, 1997년 7월에 섬유 협정, 1999년 6월에 원자력협력 협정을 체결하였다.

양국 관계는 이후 대통령을 비롯한 고위인사들의 상호방문을 통해 더욱 가까워졌으며, 우리나라 건설협력단의 방문, 1984년 11월 터키 건설업체대표단의 방한, 한 · 터경제공동위원회 등을 통하여 경제협력 및 교역확대가 이루어지고 있다.

한편, 우리나라 민속예술단이 여러 차례 터키를 방문하여 공연한 바 있고, 매년 터키 유학생을 우리나라 정부에서 초청하고 있다. 터키에는 1973년 5월한국전참전협회가 결성(1984년에 참전용사회로 통합)되었고, 1984년 9월에는 한터의원친선협회가 결성되었다.

우리나라의 대 터키 수출액은 2015년 현재 62억 4900달러로 주종목은 합성수지, 평판디스플레이, 철강판, 자동차부품, 승용차 등이고, 수입액은 7억 8900달러로 주종목은 석유제품, 의약품, 자동차부품, 농약 등이다.

제24회 서울올림픽대회에는 75명의 터키 선수단이 참가하였다. 2015년 현재 KOTRA를 비롯하여 현대자동차, LG전자, 만도기계 등의 업체가 진출해 있고, 약 3,800여 명의 한국교민이 있다.

한편, 북한은 2001년 1월 15일 수교하였으며, 2005년 현재 주 불가리아 대사가 그 업무를 겸임하고 있다. 양측은 2004년 12월 무역 및 경제협력 협정을 체결하였으며, 2007년 북한이 2만 달러 상당의 차량과 섬유, 기계 등을 수입한 바 있다.

참고문헌

『세계각국편람』(외교통상부, 2008)
『한국의 창』(동아일보사, 2008)
『해외동포현황』(외교통상부, 2007)
『세계무역통계』(한국무역협회, 2007)
『주요수출입통계』(관세청, 2007)
『제3세계의 해부』(박상식, 집문당, 1982)
관련 미디어 (1)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