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감저신보(甘藷新譜)

조선시대사문헌

 1813년(순조 13) 김장순(金長淳)이 편찬한 고구마의 재배·이용법에 관한 책.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감저신보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1813년(순조 13) 김장순(金長淳)이 편찬한 고구마의 재배·이용법에 관한 책.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1책(19장). 목활자본. 조선 후기의 문헌에는 흔히 ‘김씨감저보(金氏甘藷譜)’로 소개되고 있는데, 선종한(宣宗漢)을 그 공저자로 하여야 한다는 견해도 있다.
그것은 이 책이 전라도에서 9년 동안이나 고구마 재배를 시험한 선종한과 구황식물(救荒食物)로서의 고구마에 관심을 기울이고 있던 김장순이 서로 힘을 합쳐 서울 지방에서 고구마 재배에 성공한 뒤, 그 재배·이용법을 널리 보급하기 위하여 선종한의 상증(詳證) 아래 김장순이 찬술, 간행한 것으로 나타나기 때문이다.
서문·범례·문답에 이어서 종시법(種蒔法)·식품법(食品法)·강씨감저보변와(姜氏甘藷譜辨訛)의 순으로 기술되어 있다.
종시법은 종장(種藏)·상지택지(相地擇地)·경전(耕田)·동경(冬耕)·분전(糞田)·이종(移種)·이종전절(移種田折)·전유등(剪游藤)·수란경상(受卵輕霜)·과정(課程) 등의 14항목으로 이루어져 있고, 식품법은 미성(味性)·엽성(葉性)·식품(食品)·조분(造粉)·조주(造酒)·조장(造醬)의 6항목으로 이루어져 있다.
책 끝에는 아직 전래되지 않은 감자[北藷]에 대하여서도 관심을 표하고 있다. 고려대학교 도서관에 서유구(徐有矩)의 『종저보(種藷譜)』와 합본되어 있는 책이 유일하게 전한다.
영역닫기영역열기의의와 평가
우리 나라 최초의 감저보인 강필리(姜必履)의 저작이 주로 중국의 재배·이용법을 바탕으로 하여 찬술된 것이라고 한다면, 이 책은 주로 우리나라에서의 재배경험을 토대로 하여 저술된 것이라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는 저작이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 『한국식경대전(韓國食經大典)』 ( 이성우 ,향문사,1981)

  • 『이조농업기술사(李朝農業技術史)』 ( 이춘녕 ,한국연연구원,1964)

  • 「감저전파고(甘藷傳播考)」 ( 손진태 ,『진단학보(震檀學報)13』,1941)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5년)
한영국
영역닫기영역열기 관련 멀티미디어 (3)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