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팔색조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팔색조(八色鳥)

    동물문화재 | 동물

     팔색조과에 속하는 전장 18㎝의 소형 조류.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팔색조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팔색조과에 속하는 전장 18㎝의 소형 조류.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천연기념물 제204호.
    학명은 Pitta brachyura nympha TEMMINCK & SCHLEGEL. 이다. 이마에서 뒷머리까지는 갈색이나 중앙에는 검은선이 흐르고 있고, 황백색의 눈썹선과 폭 넓은 검은 눈선이 있다. 등·어깨깃은 녹색, 허리·위꼬리덮깃은 코발트색, 꼬리는 흑녹색이나 끝은 코발트색이다. 멱·목옆·가슴·옆구리는 특히 황색빛이 진하다.
    배의 중앙에서 아랫배·아래꼬리덮깃까지는 붉은색이다. 첫째날개덮깃과 둘째날개덮깃은 흑색이고, 첫째날개덮깃 기부(基部)에는 흰 반문이 있다. 둘째날개덮깃은 녹청색, 큰날개덮깃과 가운데날개덮깃은 녹색, 작은날개덮깃은 코발트색이다. 부리는 검고 다리는 황갈색이다.
    인도와 인도차이나반도에서 뉴기니·오스트레일리아 등지에 걸친 지역과 중국·우리 나라·일본 등지에서 번식하고, 북부의 번식집단은 겨울에는 남하, 이동하여 월동한다. 우리 나라에서는 황해도·경기도·경상남도·전라남도 등지에서 번식하나 봄과 가을의 이동시기에는 우리 나라의 도처에서 눈에 띈다. 특히 경상남도 거제시의 동부면 학동리와 제주도 한라산 남사면 등 번식지에서는 해마다 여러 쌍이 규칙적으로 찾아와 번식한다.
    우거진 숲속 어두운 바위 틈이나 바위 위에 거칠게 나뭇가지로 둥지를 틀고 출입구를 만든 다음, 입구에는 쇠똥을 깔고 다른 동물의 침입을 막으며, 알자리에는 이끼를 깔고 한배에 4∼6개의 알을 낳는다. 알은 회백색 바탕에 담자갈색과 회색의 조그마한 점무늬가 전면에 있다. 알의 크기는 장경 25∼27.5㎜, 단경 19∼22.5㎜ 정도이다. 암수가 함께 포란한다. 육추(育雛)시의 새끼의 먹이는 거의 지렁이이다.
    우리 나라에서는 1968년 5월 30일에 종 자체를 천연기념물로 지정하였고, 거제도 학동의 번식지도 천연기념물 제223호로 지정하여 보호하고 있다. 우리 나라의 아종은 일본 서남부(시코쿠·구주·대마도), 우리 나라 및 중국 동부에 한하여 분포하고 있으며 대만에서도 기록되어 있으나 매우 국한된 범위에서 번식하며, 겨울에는 인도차이나·필리핀을 거쳐 보르네오까지 남하, 월동한다. 매우 아름답고 희귀한 여름새이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6년)
    원병오
    영역닫기영역열기 관련 멀티미디어 (2)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