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강도지(江都志)

인문지리문화재 | 문헌

 1694년∼1696년 사이에 이형상이 경기도 강화부의 수어방략을 중점으로 저술한 지방지.   읍지.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강도지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1694년∼1696년 사이에 이형상이 경기도 강화부의 수어방략을 중점으로 저술한 지방지.읍지.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2권 2책. 채색지도가 첨부된 필사본. 병자호란을 겪은 지 50여 년이 지난 당시 북쪽 오랑캐의 재침 징조가 농후해지자 요충지인 강화도의 수어방략(守禦方略)에 중점을 두어 숙종에게 올리려는 목적으로 저술된 책이다.
내용 구성은 다음과 같다. 상권은 서(序)·폭원(幅員)·연혁·성씨·민호·관원·명환(名宦)·낭청(郎廳)·차제(差除)·구근(久勤)·방리(坊里)·산악·해도(海島)·천포(川浦)·고적·사단(祠壇)·봉수·토산·인물·풍속·충신·효자·열녀·장교(將校)·군병·관속·속읍·진보(鎭堡)·형승(形勝)·파수(把守)·성곽·돈황(墩隍)·진도(津渡)·선박·궁궐·영전(影殿)·사각(史閣)·향교·사우(祠宇)·능묘·불우(佛宇)·누관(樓觀)·공해(公廨)·창고·군향(軍餉)·군기(軍器)·내탕(內帑)·제궁(諸宮)·각사(各司)·교량·제언·천정(泉井)·풍우(風雨)·전답·목장·둔전(屯田)·부역·요록(料祿)·시재(試才)·적거(謫居)·축물(畜物)·제영(題詠)·정요(政要)·총론(摠論)으로 나누어 설명하였다.
하권은 여조천도기(麗朝遷都記)·임진영담(壬辰零談)·정묘록(丁卯錄)·병정록(丙丁錄)·임장군전(林將軍傳)·일본국지(日本國志)·여진국지(女眞國志)·몽고국지(蒙古國志) 등으로 정치·경제·역사·지리·사회 등에 관한 내용이 수록되어 있으며, 마지막에 결론이 있다. 특히, 당시의 군비와 국방책이 세밀히 기록되어 있어 병력·진보·군향·무기·탄약 등의 정확한 숫자를 파악할 수 있다.
기술 방식은 각 조마다 현황을 기록하고 그 다음에는 사목(事目)을 설정하여 관제를 기록함으로써 현황과 비교할 수 있는 자료를 실어 놓았다. 사목 다음에는 ㅇ표를 한 뒤 저자 자신의 의견을 상세히 개진하였다.
이러한 서술 양식은 임금에게 상달할 목적으로 하였기 때문이며, 따라서 강화의 방어 방략이 종횡무진으로 전개되어 있다. 이 책은 가장 오래되고 가장 방대한 강화 읍지로서 큰 의의를 지닐 뿐만 아니라, 그 내용도 체재상 일반 읍지에 비교할 수 없는 상세함과 정확성을 지니고 있다.
특히, 많은 통계 숫자를 기록하는 등 객관적 사실의 기재에 노력하였으며, 저자 자신의 독창적인 의견과 소신을 폭넓게 수록하고 있다. 1978년 한국정신문화연구원(지금의 한국학중앙연구원)에서 발견, 공개하면서 알려졌고 『병와전서(甁窩全書)』의 일부로 영인, 간행되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5년)
양보경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