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사평순위부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사평순위부(司平巡衛府)

    고려시대사제도

     고려 충렬왕 때 방도금란(防盜禁亂)을 담당하던 관서.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사평순위부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분야
    고려시대사
    유형
    제도
    성격
    관청
    시행시기
    1369년(공민왕 18) 6월
    시대
    고려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고려 충렬왕 때 방도금란(防盜禁亂)을 담당하던 관서.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원나라의 직제를 본떠서 설치한 순군만호부가 1369년(공민왕 18) 6월에 사평순위부로 고쳐졌다. 관직으로 제조(提調) 1인, 판사 3인, 참상관(參詳官) 4인, 순위관(巡衛官) 6인, 평사관(評事官) 5인을 설치하였다.
    이는 만호·천호 등 순군만호부의 체제를 완전히 벗어나 새로운 직제로 개편되었음을 의미하고 있는 것이다. 고려는 이 해 5월 북원의 연호(年號)인 지정(至正)을 혁파하고, 동년 6월에 또 관제를 개혁함으로써 다시 1356년(공민왕 5)의 체제로 돌아갔다.
    그러나 사평순위부는 우왕 초 이인임(李仁任) 등의 친원세력이 강화됨에 따라 또 순군만호부로 개편하게 되었으며 1402년(태종 2) 6월순위부(巡衛府), 이듬해 6월의용순금사(義勇巡禁司) 등으로 명칭이 변경되었다가 1414년(태종 14)의금부(義禁府)로 되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5년)
    김성준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