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마의태자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마의태자(麻衣太子)

    고대사인물

     신라 말의 왕족.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마의태자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분야
    고대사
    유형
    인물
    성격
    왕족
    성별
    시대
    고대-남북국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신라 말의 왕족.
    영역닫기영역열기개설
    마지막 왕인 경순왕의 태자이다. 경순왕은 후백제 견훤(甄萱)과 고려 왕건(王建)의 세력에 눌려 더이상 국가를 보전할 수 없다고 생각하여, 935년(경순왕 9) 나라를 들어 고려에 귀부(歸附)하고자 하였다. 이에 마의태자는 나라의 존망에는 반드시 천명(天命)이 있으니 힘을 다하지 않고 1000년 사직을 가벼이 남에게 넘겨줄 수 없다고 하여 반대하였다.
    그러나 경순왕은 무고한 백성을 더이상 죽일 수 없다 하여 시랑 김봉휴(金封休)를 시켜 국서를 보내어 고려에 항복하였다. 마의태자는 통곡하며 왕을 하직하고 개골산(皆骨山)으로 들어가 바위에 의지하여 집을 짓고 초식으로 연명하며 일생을 마쳤다고 한다. ‘마의태자’라는 명칭은 그가 베옷을 입고 일생을 보냈다는 데서 유래되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6년)
    권덕영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